커버이미지

고양이는 여행갔다오면 주인도 못 알아본다?

등록일2017.03.28 10:17 조회수6098


 

주인이 여행을 갔다오면 집을 지키던 고양이가

오랜만에 본 주인을 못알아 본다는 얘기를 들어보신적 있으신가요?



고양이 똑똑한 줄 알았는데..

기억력이 나쁜가..바본가..?하시는 분들도 계셨을 텐데


다행이도 이러한 소문은 고양이의 습성을

알지 못한 사람들로부터 생긴 오해라고 해요~!



고양이는 우리 생각보다도 훨씬 예민하고 민감한 동물이랍니다~

따라서 주인이 며칠이라도 집을 비워 떨어져 있는 시간을 가지게 되면


주인의 얼굴과 행동은 알아보긴해도 새로운 곳에서 묻혀온

낯선 냄새들을 맡고 고양이가 긴장을 하게 되요~


 

하지만 이내 다시 주인의 체취를 확인하게 되고

금방 주인을 받아드리게 되니 걱정하지 마세요~!


고양이는 주인을 못 알아 보는 것이 아니라

낯선 냄새에 긴장하는 것일 뿐!

다가오지 않는다고해서 슬퍼하지마세요~



펫박스는 사용자 정보 분석과

펫 라이프 케어 매니저의 1:1 상담을 통해

맞춤형 상품을 추천해드립니다

 

반려용품 쇼핑몰 펫박스 클릭 ▼▼▼

 

펫박스

www.petbox.kr

 

페이스북

www.facebook.com/thepetbox





# 현재 인기 토픽

플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