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커버이미지

로꼬·백아연·씨스타·수란…6월 초까지 '음원강자' 격돌

로고이미지 연합뉴스

2017.05.25

래퍼 로꼬 [로꼬 인스타그램 캡처]
래퍼 로꼬 [로꼬 인스타그램 캡처]
로꼬 정규 앨범 재킷 [AOMG 제공]
로꼬 정규 앨범 재킷 [AOMG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5월 대형 가수들의 컴백으로 차트가 혼전인 가운데 6월 초까지 이 양상은 계속될 전망이다.

'음원 강자' 래퍼 로꼬와 가수 백아연, 걸그룹 씨스타가 대기 중이고 6월 초에는 올해 차트 정상에 올라 돌풍을 일으킨 가수 수란이 컴백한다.

로꼬는 25일 오후 6시 첫 정규 앨범 '블리치드'(BLEACHED)를 발표한다.

데뷔 이후 '감아', '니가 모르게', '남아있어' 등 발표곡마다 차트 상위를 차지한 그는 첫 정규 앨범 발매에 앞서 수록곡 '무비 슛'(MOVIE SHOOT), '다 다다'(DA DADA)의 뮤직비디오를 잇달아 공개했다.

앨범 제목인 '블리치드'는 표백, 탈색을 뜻하는 단어로, 검고 어두운 상태에서 밝은 노란빛으로 변화하는 과정을 자신의 삶에 빗대 표현했다. 어둡고 힘들었던 시간에 대한 회상, 현재에 대한 감사, 나아갈 앞날에 대한 다짐을 수록곡에 담았다.

타이틀곡 '지나쳐'는 그레이가 프로듀싱을, 딘이 피처링을 맡았다.

또 앨범에는 후디, 디피알 라이브, 크러쉬, 수민 등이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미니앨범 발표하는 백아연 [JYP 제공]
미니앨범 발표하는 백아연 [JYP 제공]

뒤이어 백아연이 29일 오후 6시 세 번째 미니앨범 '비터스위트'(Bittersweet)를 선보인다.

타이틀곡 '달콤한 빈말'은 2015년 봄을 대표한 히트곡 '이럴거면 그러지말지'의 심은지 작곡가와 다시 만나 작업한 곡이다. 3인조 여성 보컬 그룹 바버렛츠가 피처링을 맡아 곡의 분위기를 살렸다.

이 밖에도 앨범에는 박진영이 작사한 '연락이 없으면'을 비롯해 SBS TV 'K팝 스타' 시즌1의 동기 박지민이 피처링한 '질투가 나', 프로듀서 브라더수가 여자의 앙심을 귀엽게 표현한 '넘어져라' 등이 수록됐다. 백아연은 그중 '넘어져라'와 '질투가 나'의 곡 작업에 참여했다.

마지막 싱글 내는 씨스타 [연합뉴스 자료사진]
마지막 싱글 내는 씨스타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틀 뒤에는 씨스타의 마지막 싱글이 나온다.

6월 초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이 만료되는 이들은 31일 싱글을 끝으로 해체를 결정해 시원한 여름 댄스곡을 낼지, 헤어짐을 암시하는 노래를 선보일지 관심이다. 신곡을 낼 때마다 차트 정상을 휩쓴 팀의 마지막 곡이어서 팬들의 호응이 클 것으로 보인다.

씨스타는 31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짧은 기간 마지막 방송 활동을 할 예정이다.

첫 미니앨범 발표하는 수란 [밀리언마켓 제공]
첫 미니앨범 발표하는 수란 [밀리언마켓 제공]

6월 2일에는 수란이 첫 미니앨범 '워킹'(Walkin')으로 다시 한 번 차트 점령에 도전한다.

독특한 음색이 매력인 수란은 지난달 방탄소년단의 슈가가 프로듀싱하고 래퍼 창모가 피처링한 곡 '오늘 취하면'으로 정상을 석권해 복병으로 떠올랐다. 또 앞서 프라이머리, 브라운아이드걸스, 김예림 등의 곡에 작곡 및 프로듀싱으로 참여해 싱어송라이터로서의 실력을 보여줬고 지코, 빈지노, 매드클라운 등과 협업해 '아티스트의 뮤즈'로 떠오르기도 했다.

소속사 밀리언마켓은 "주목도가 높아진 만큼 완성도 높은 음악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5/25 10:26 송고

추천 캐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