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커버이미지

만트럭버스, 6배나 커진 출고센터 공개..."한국시장 중요해"

로고이미지 카랩

2017.06.12



‘PDI(Pre-Delivery Inspection) 센터’


아는 사람은 알고, 모르는 사람은 살면서 처음 들어보는 단어일지도 모르겠다. ‘PDI 센터’는 우리말로 ‘출고 전 차량 점검 센터’라고 한다.


해외에서 생산해 수입된 자동차를 소비자들에게 인도되기 전, 최종 정밀 점검을 하고 필요시 보완, 보관하는 아주 중요한 시설이다. 보통 네비게이션 매립 등, 수입차의 일부 국내화 작업이 PDI 센터에서 이뤄진다.


▲ 출고 대기중인 트럭



‘만트럭버스코리아’(MAN Truck & Bus Korea)가 9일 공개한 PDI센터도 그 중 하나다. 이번에 공개한 곳은 기존 충남 센터보다 6배나 크게 지은 곳이다.


경기도 평택시 포승읍에 위치 한 이 센터는 총면적 8,763평(28,969㎡) 이며, 이달 중 본격 운영을 앞두고 있다. 투자금액만 1천만 달러(우리 돈 약 112억 4,000만 원)에 이른다.


센터는 최종 차량 조립 및 검수가 이뤄지는 PDI 및 어셈블리(Assembly) 센터 2개 동을 비롯해, 사무실 겸 부품 창고, MAN 트레이닝(Training)센터, 완성차 보관 창고, 딜리버리(Delivery) 센터 등 총 5개 건물로 구성된다. 


▲ PDI 및 어셈블리동


▲ 커스터머(Customer) 센터


▲ 트레이닝(Training) 센터


고객과 전문인력을 위한 트레이닝 센터도 마련했다. 이곳에서는 전문가들이 영업 및 서비스 테크니션을 대상으로 체계적인 정비 기술 교육 프로그램과 매뉴얼을 제공할 예정이다. 신규 고객에 대해서는 차량 기능 및 작동 방법에 대한 교육도 실시한다.


막스 버거(Max Burger)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대규모 물류거점 신설, 버스를 포함한 제품 라인업 강화 등 지속적이고 가시적인 투자를 통해 한국 시장에 보다 확고한 자리매김을 하고자 한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만트럭버스 코리아는 국내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 만트럭버스코리아 PDI 센터는 지난해 5월 개소한 용인 본사 및 직영 정비 사업소 설립에 이은 두 번째 대규모 투자 건으로 주목 받았으며, 천연가스 저상버스 및 최신 '유로 6C' 신제품도 잇따라 공개하고 있다.


이미지 : 현장촬영, 만트럭버스 코리아


황창식 inthecar-hwang@carlab.co.kr



카랩이 준비한 재미난 자동차 소식




추천 캐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