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이미지

호날두, 이제 네 아이의 아빠…"가족 모두 행복"

등록일2017.11.13 08:42 조회수1422
[호날두 인스타그램 캡처]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레알 마드리드)가 네 아이의 아빠가 됐다.

호날두는 13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방금 알라나 마르티나가 태어났습니다. 산모와 아이 모두 대단한 일을 해냈습니다. 우리 가족은 모두 행복해요"라며 네 번째 아이의 출산 소식을 알렸다.

호날두의 네 번째 아이는 대리모를 통하지 않고 얻은 첫 아이다.

2010년 대리모를 통해 첫째 아들 호날두 주니어(7)를 얻은 호날두는 지난 6월 또다시 대리모에게서 쌍둥이 에바(딸)와 마테오(아들)를 얻었다.

이런 가운데 호날두는 지난 7월 여자친구인 헤오르히나 로드리게스의 임신 사실을 알렸고, 로드리게스는 이날 호날두의 네 번째 아이를 출산했다.

호날두는 큰아들인 호날두 주니어와 병실 병상에 누워서 환하게 웃은 로드리게스의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스페인 언론은 "출산일은 애초 21일께였지만 호날두의 경기 일정이 없는 시기에 맞춰 병원에서 날짜를 앞당겼다"고 전했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3 06:44 송고

# 현재 인기 토픽

플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