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이미지

'서민음식' 삼겹살 먹기겁난다…삼겹살데이 앞두고 19% 가격급등

등록일2017.03.02 08:23 조회수1546
공급량 줄고 수요는 늘어…"6월까지 계속 상승전망"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서민들의 단골 밥상 메뉴인 삼겹살 가격이 공급량 감소와 수요 증가가 맞물리면서 들썩거리고 있다.

2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현재 삼겹살(국산 냉장) 1㎏당 소매 가격은 1만8천766원으로, 평년(1만5천817원)보다 18.7% 올랐다.

평년 가격은 올해를 제외한 최근 5년간 해당 일자의 평균값이다.

aT는 전국 주요 유통업체의 실제 판매 가격을 집계해 평균 가격을 산출하고 있는데, 조사 대상인 일부 유통점에서는 삼겹살이 ㎏당 2만4천400원에 판매되는 것으로 파악됐다.

도매가격 역시 ㎏당 평균 4천647원으로, 지난해 같은 시기(2016년 2월 29일 기준 ㎏당 3천980원)보다 16.7% 올랐다.

[연합뉴스=자료사진]

이는 최근 몇 달 새 돼지고기 공급량이 줄었기 때문이다.

올해 설 명절이 1월이어서 예년보다 도축 작업 일수가 적어 공급량이 줄었다. 구제역 확산을 막기 위해 방역 당국이 지난달 초부터 일부 지역에 있는 소, 돼지 농가에 대해 이동제한 조치를 한 것도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식습관 변화와 육류 소비 증가로 돼지고기 수요가 갈수록 늘어나는 점도 가격을 끌어올리고 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1인당 연간 돼지고기 소비량은 2011년 19㎏에서 지난해 23.3㎏(추정치)으로 5년 사이 22% 이상 늘었다.

농촌진흥청이 지난해 12월 한 달간 전국 20세 이상 소비자 737명을 대상으로 '돼지고기 소비실태'를 조사한 결과를 보더라도 소비자 10명 중 3명은 일주일에 한 번 이상 돼지고기를 먹는다고 응답했다. 가장 선호한다는 구이용 부위는 전체의 61.3%가 삼겹살을 꼽았다.

최근 3개월간 돼지고기 취식 빈도(농촌진흥청 실태조사) [단위: 명, (%)]
구분전체거의 
매일
1주 일에 3~4회1주 일에 1회한 달에 2~3회한 달에 1회3개월에 1회없음
사례수737100.00.59.029.037.318.52.82.8
연령대20대12116.40.04.124.031.425.65.89.1
30대13117.80.84.637.438.213.72.33.1
40대14119.10.715.627.739.712.82.80.7
50대13718.60.710.229.943.114.60.01.5
60대 이상20728.10.59.227.134.823.73.41.4

단기적으로는 작년 9월 말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 쇠고기 수요량의 일정 부분이 돼지로 이동한 것으로 보인다.

비슷한 시기 고지방 저탄수화물 식단이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는 정보가 젊은층 사이에서 퍼지면서 돼지고기 소비 증가에 영향을 줬다는 분석도 있다.

문제는 가격 인상 흐름이 앞으로 몇개월 동안 계속될 수 있다는 점이다.

농촌경제연구원은 3월호 돼지 관측 보고서에서 돼지고기 생산량이 증가하겠지만 '삼겹살 데이'(3월 3일), 학교 급식, 나들이 수요 증가 등의 영향으로 3월 지육 도매가격이 작년 동월보다 올라 ㎏당 4천400~4천700원에 이를 것으로 내다봤다.

5~6월의 경우 계절적으로 생산량이 감소하는 시기인 만큼 이보다 더 오른 ㎏당 최대 5천400원에 도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돼지 소비자 가격이 도매가격보다 3∼4배 비싼 점을 고려하면, 실제 소비자 가격은 2만 원대를 훌쩍 넘을 것이란 추론이 가능하다.

더욱이 삼겹살의 경우 집에서 구우면 기름이 튀고 냄새가 밴다는 이유로 식당에서 먹는 것을 더 선호하는 소비자들도 적지 않다는 점을 고려하면, 돼지고기 가격이 외식 물가 인상도 부채질할 수 있다.

서울 중구 약수동에서 구이 전문점을 하는 문모(43)씨는 "삼겹살 1인분(150g)에 8천 원을 받고 팔고 있는데, 돼지고기 가격이 계속 오른다고 해서 걱정"이라며 "손님들이 거부 반응을 보일 수도 있어서 그냥 가격을 올릴지, 아니면 가격은 그대로 두되 1인분 주문 시 제공되는 양을 줄여야 할지 고민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농촌경제연구원 관계자는 "단기적으로는 수요가 늘어나는 시기여서 가격이 계속 오르겠지만, 하반기에는 돼지 도축량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에 6월쯤부터 가격이 내려가는 신호가 나올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삼겹살 데이에는 우리 돼지고기로
삼겹살 데이에는 우리 돼지고기로(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27일 오전 서울 서초구 농협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직원들이 3월 3일 삼겹살 데이를 맞아 우리 돼지고기를 소개하고 있다. 3월 1일부터 5일까지 100g당 1,090원에 할인 판매한다. 2017.2.27

유통업계는 국내산 돼지 소비 촉진을 위해 지정된 3일 '삼겹살 데이'를 맞아 다양한 할인 행사를 연다.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는 5일까지 농협과 함께 할인 행사를 개최하고 공식 온라인 쇼핑몰 '한돈몰'을 통해 삼겹살, 목살 등 신선육과 육포, 햄, 소시지 등 육가공품 등을 시중가 보다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홈플러스는 8일까지 국내산 돼지고기 행사를 열고 서귀포점을 제외한 모든 매장에서 '1등급 이상 일품포크 삼겹살'과 '국내산 돼지 목심'을 100g당 각 1천19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는 자체 개발한 삼겹살 상품인 '13㎜ 칼집 삼겹살'을 행사 카드로 결제시 정상 가격보다 40% 이상 저렴한 100g당 1천170원에 판매하고, '삼겹살과 목심' 제품은 1천650원에 할인 판매한다. 또 소비 진작 차원에서 돼지고기 외에 한우도 할인 가격으로 선보인다.

sh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02 06:14 송고

# 현재 인기 토픽

플친